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U+, 그랜드하얏트에 AR·VR 체험존 선봬

공유
0

LGU+, 그랜드하얏트에 AR·VR 체험존 선봬

호텔 투숙·방문객 위한 AR·VR 팝업스토어...30일부터 내달 11일까지 운영

center
모델들이 호텔 1층에서 AR·VR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과 함께 30일부터 내달 11일까지 호텔 투숙객과 방문객을 위한 AR·VR 체험존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추석 명절기간 동안 호텔에서 휴식을 취하는 이른바 '호캉스' 고객에게 AR·VR 서비스로 가족, 친지들과의 이색 체험을 선사한다는 취지다.

이번 체험존에서 가장 눈에 띄는 콘텐츠는 다채로운 여행지와 관광지를 실감나게 볼 수 있도록 한 VR 콘텐츠다. 이동이 수월하지 않은 언택트 분위기 속에서 가상현실을 통해 국내외 주요 여행지를 생생하게 느낄 수 있다.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 VR 게임 서비스도 주목할 만하다. 일체형 무선 HMD(Head Mounted Display) 단말 하나로 쉽고 간편하게 댄싱 애로우, 마이 리틀세프 유니버스, 리치스 플랭크 등 고사양의 6DoF 클라우드 VR 게임 15종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또 아이돌 콘텐츠, 3D영화, 공연 등 1300개에 이르는 다양한 VR 볼거리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팝업 스토어에서는 지난 8월 세계 최초로 출시된 5G AR 글래스 'U+리얼글래스'도 체험할 수 있다.

U+리얼글래스는 렌즈를 통해 원하는 콘텐츠를 보여주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다. 렌즈가 투명해 서비스 이용 중에도 앞을 볼 수 있고 이용자를 둘러싼 360도 공간에 콘텐츠 화면 배치 및 크기 조정을 자유자재로 할 수 있다. 화면 사이즈를 최대 100인치 이상까지 확장할 수 있어 스포츠 경기나 영화, 콘서트 등을 관람할 때 압도적인 몰입감을 느낄 수 있다.

아울러 체험존 운영 기간 동안 호텔의 전 투숙객을 대상으로 하는 'AR 퀘스트'도 진행된다. 고객들이 호텔과 연결된 남산 공원을 산책하며 특정 위치에서 퀴즈를 풀면, 호텔에서 소정의 상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다. 양사는 이번 AR 퀘스트가 고개들에게 가족·친지와 남산 야외 식물원 단풍길의 가을 정취를 느끼면서, AR 퀴즈를 푸는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윤호 LG유플러스 AR·VR서비스담당(상무)은 "고객들이 AR·VR을 자연스럽게 느끼고 즐길 수 있도록 서비스 접근성 확대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앞으로 AR·VR를 비롯한 확장현실(XR) 기술 확산을 위해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서비스 체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번 AR·VR 체험존은 서울 남산에 위치한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 1층 로비 옆 팝업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올 추석 기간을 거쳐 한글날 연휴인 11일까지 운영한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