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올해 상반기 보험사 대출액 240조 원 돌파...석달새 2.5조 원 늘어

공유
0

올해 상반기 보험사 대출액 240조 원 돌파...석달새 2.5조 원 늘어

center
보험사 대출채권 현황. 표=금융감독원
올해 상반기 보험사 대출액이 240조 원을 돌파했다.

금융감독원이 28일 발표한 '2020년 6월말 기준 보험회사 대출채권 현황'에 따르면 보험회사 대출채권 규모는 240조9000억 원으로 전분기 말 238조4000억 원에 비해 2조5000억 원 늘었다.

1년전 227조3000억 원을 기록했던 것에 비해선 13조6000억 원 증가했다.

가계대출은 전분기에 비해 1조2000억 원 줄어든 120조1000억 원으로 집계됐다. 보험계약대출이 1조9000억 원 감소한 반면, 주택담보대출이 7000억 원 증가했다.

기업대출은 3조6000억 원 늘어난 120조6000억 원이다.

대출 연체율은 0.22%로 전분기말에 비해 0.04%포인트 하락했다. 1개월 이상 원리금을 갚지 않은 경우 연체로 분류된다.

가계대출 연체율은 0.48%로 전분기 말에 비해 0.09%포인트 떨어졌다. 주택담보대출은 0.30%, 주택담보외의 대출은 1.16%로 전분기에 비해 각각 0.07%포인트, 0.14%포인트 낮아졌다.

기업대출 연체율은 0.10%로 전분기에 비해 0.01%포인트 하락했다.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대출 연체율은 0.17%로 전분기 말에 비해 0.01%포인트 떨어졌다.

부실채권비율(고정이하여신/총여신)은 0.16%로 전분기 말에 비해 0.01%포인트 낮아졌다.

가계대출 부실채권비율은 0.21%에서 0.19%으로 0.02%포인트 하락했다. 주택담보대출의 부실채권비율도 0.29%에서 0.27%로 0.02%포인트 떨어졌다. 주택담보대출을 제외한 가계대출의 부실채권비율은 0.15%로 전분기 말에 비해 0.01%포인트 낮아졌다.

기업대출 부실채권비율은 0.12%로 전분기 말애 비해 0.01%포인트 떨어졌으며, 부동산 PF대출 부실채권 비율은 0.17%로 전분기 말에 비해 0.01%포인트 하락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