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진핑, 스가와 첫 전화 정상회담… "새로운 양국 관계 발전"

공유
0

시진핑, 스가와 첫 전화 정상회담… "새로운 양국 관계 발전"

center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은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와 첫 전화회담에서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해 주도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주문했다고 신화망(新華網) 등이 26일 보도했다.

신화망은 중국 외교부 발표를 인용, 시 주석이 전날 밤 스가 총리와의 전화통화에서 "전략상 지도적인 역할을 발휘해 양국관계의 새로운 발전을 기할 수 있도록 하자"고 밝혔다고 전했다.

시 주석은 "과거사 등 중대하고 민감한 문제를 적절히 처리해서 신시대 요구에 부응하는 중일관계의 구축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또 내년 7월 열리는 도쿄올림픽에 대한 지지를 표명, 개최에 협력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

시 주석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염두에 두고 "중일 쌍방이 적극적으로 다자간주의를 제창하고 실천하자"고 제안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