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나레이터모델 평균시급 시간당 얼마?... 최고 시급 알바 1위는 피팅모델 1만 8810원

공유
0

나레이터모델 평균시급 시간당 얼마?... 최고 시급 알바 1위는 피팅모델 1만 8810원

center
"알바 하려면 피팅모델 또는 나레이터모델을 하라"

지난해 상반기 아르바이트 업직종 중 시간당 1만 8800원대의 시급을 받은 ‘피팅모델’이었다.

알바몬에 따르면 올 상반기 알바시급은 평균 8881원을 기록, 법정 최저시급보다 평균 531원이 더 높았다. 지난해 2분기 알바몬이 발표한 평균시급 8195원보다는 686원이 높은 액수였다. 전체 145개 알바 직종 중 시간당 평균 알바급여가 1만원이 넘는 알바는 33개로 약 23%에 달했다.
전체 알바 업직종 카테고리별로 살펴봤을 때 평균 시급이 가장 높은 분야는 ▲교육·강사로 시간당 1만1180원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미디어(9760원)와 ▲운전·배달(9707원)도 시간당 9700원대의 급여가 지급되는 알바 카테고리였다. ▲고객상담·리서치·영업(9668원) ▲디자인(9363원) ▲IT·컴퓨터(9341원) 등도 비교적 시급이 높은 알바 카테고리로 조사됐다.

상세 업직종별로 살펴보면 ‘최고의 시급’ 알바 1위는 ▲피팅모델이 차지했다. 피팅모델의 시간당 급여는 평균 1만8818원으로 전체 145개 직종 중 가장 높았다. 2위는 시간당 1만 5366원을 기록한 ▲나레이터모델이 차지했다.

3위는 ▲방문·학습지(1만4514원)이, 4위는 ▲요가·필라테스강사(1만4442원)이 각각 차지했다. ▲유아·유치원도 시간당 1만3648원을 기록, 시급이 높은 알바직종 상위 5위에 올랐다. 이어 ▲자격증·기술학원 1만3140원 ▲컴퓨터·정보통신 1만2135원 ▲외국어·어학원 1만2129원 ▲보조출연·방청 1만1902원 ▲예체능 강사 1만1842원이 차례로 시급이 높은 알바직종 10위권에 들었다.

나레이터모델은 기본예절교육·자기연출법·인사법 등 2~3개월 과정의 전문학원이 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