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JT친애저축은행, 창립 8주년 맞아 취약계층에 기부금 전달

공유
0

JT친애저축은행, 창립 8주년 맞아 취약계층에 기부금 전달

center
조승진 JT친애저축은행 마케팅전략부 부장(왼쪽)과 최일도 다일복지재단 이사장이 기부금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JT친애저축은행
JT친애저축은행은 창립 8주년을 맞아 지역사회의 성원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24일 추석 연휴를 앞둔 독거 어르신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기부금을 다일복지재단에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다일복지재단은 무의탁 어르신, 노숙인 등 취약계층을 위한 무료 급식사업인 ‘밥퍼나눔운동’을 하는 사회복지법인이다. JT친애저축은행과는 2013년 말 무료급식 봉사활동 시작 이후 올해로 5번째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JT친애저축은행은 올해에는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무료급식 봉사활동 대신, 홀로 추석을 보내며 끼니를 챙겨야 하는 소외계층을 위한 비대면 기부를 기획했다.

기부금 전달식은 서울시 동대문구 다일복지재단 밥퍼나눔운동 본부에서 열렸다. 기부금은 오는 29일 독거 어르신과 취약계층 1000여 명에게 전달할 명절 음식 도시락 마련과 식료품 키트, 마스크, 손 소독제 등의 선물 구입에 쓰일 예정이다.

특히 이번 도시락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의 식자재를 구입해 만들 예정으로 소상공인의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크다.

박윤호 JT친애저축은행 대표는 “고객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 덕분에 대표적인 서민금융사로 자리 잡을 수 있었던 만큼, 추석을 앞두고 지역사회의 성원에 작게나마 보답하고자 이번 활동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서민금융사로서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