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하나은행-KASA,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플랫폼 선보여...주식처럼 부동산 투자

공유
0

하나은행-KASA,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플랫폼 선보여...주식처럼 부동산 투자

center
하나은행이 카사코리아와 제휴해 출시한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플랫폼을 통해 소액으로 부동산에 간접투자 할 수 있다.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이 카사코리아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플랫폼을 선보였다.

하나은행은 금융위원회가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한 부동산 간접투자 플랫폼을 운영하는 카사와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하나은행은 디지털 부동산 유동화 수익증권 공모·유통 서비스에 대해 카사와 함께 혁신금융서비스로 공동 지정 받았으며 카사의 투자자 예탁금을 안전하게 관리하는 신탁 관리 기관으로 제휴를 맺고 있다.

카사가 하나은행과 손잡고 출시한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거래 앱 ‘카사(KASA)’는 소액으로도 간편하게 상업용 부동산에 간접 투자할 수 있는 금융서비스 플랫폼이다.
카사 앱을 이용하면 누구나 5천원으로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DABS(Digital Asset Backed Securities, 댑스)’ 1주를 살 수 있어 부담 없이 소액으로 상업용 부동산에 투자할 수 있다.

DABS 보유자는 빌딩의 임대수익과 향후 매각 시에 보유 지분만큼 처분 수익을 받는 권리를 가지며 앱을 통해 언제든 이를 사고팔아 시세 차익을 기대할 수 있다.

카사 앱에서 바로 투자를 위한 하나은행 비대면 계좌 개설을 할 수 있으며 하나은행 계좌를 가지고 있는 고객은 보유 계좌를 쉽게 앱에 연동해 투자에 참여할 수 있다.

카사 앱에서 사고 팔 수 있는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은 오는 10월 첫 공모 개시될 예정으로 투자자들은 카사 앱을 통해 서울과 수도권 주요 지역 상업용 빌딩을 근거로 발행한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공모에 참여할 수 있다.

1 DABS의 공모 가격은 5천 원이며 공모 이후 거래 플랫폼에 상장되므로 DABS 가격의 오르내림에 따라 카사 앱에서 DABS를 사고 팔수 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하나은행 고객이면 누구나 쉽고 직관적으로 서울 주요 지역의 중소형 빌딩 등 상업용 빌딩에 안전하게 소액으로도 투자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