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을 관광명소 홍천 은행나무숲 올핸 볼 수 없다

공유
0

가을 관광명소 홍천 은행나무숲 올핸 볼 수 없다

center
강원 홍천군 내면 광원리 은행나무숲길 모습. 사진=뉴시스
강원 홍천 은행나무숲이 올해는 미개방을 결정하며 내년을 기약했다.

매년 10월이면 2000여 그루의 은행나무가 노랗게 물들어 가을의 정취를 선사하던 홍천 내면 은행나무숲의 모습을 올해는 만나볼 수 없다.
이번 결정은 수도권의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되고, 집단감염이 n차 감염으로 이어져 전국으로 확산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어 코로나19의 지역유입을 차단을 위해 이같이 조치했다.

은행나무숲의 유기춘 농장주는 “매년 노랗게 물들어 많은 사람들에게 소중한 가을추억을 제공했던 은행나무숲을 올해는 개방하지 않게 되어 아쉽다”며 “하루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 내년에는 더욱 아름답게 물든 황금빛 숲을 함께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시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