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러시아 업체가 출시한 한정판 ‘머스크 폰’ 대박 예감(?)

공유
0

[글로벌-Biz 24] 러시아 업체가 출시한 한정판 ‘머스크 폰’ 대박 예감(?)

center
러시아 폰악세사리 업체가 출시한 일명 ‘머스크 폰’. 사진=캐비어
“5000달러(약 590만원)만 투자하면 한정판 ‘머스크 스마트폰’을 손에 쥘 수 있다.“

결코 적은 돈이 아니지만 최근 가장 잘 나가는 기업인으로 꼽히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명성을 이용한 튜닝 스마트폰(개조 스마트폰)이 등장해 애플 아이폰 애호가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고 더 선 등 외신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화제의 주인공은 러시아 휴대폰 악세사리 전문업체 캐비어가 최근 출시한 한정판 ‘머스크 폰’으로 최근부터 사전주문이 시작됐다. 애플 마니아가 공략 대상이고 가격은 4990달러로 머스크와 애플이라는 이 시대의 두 첨단 아이콘을 한꺼번에 등에 업은 제품이다.

머스크 폰에는 머스크가 만든 우주기업 스페이스X의 우주선 그림과 함께 '머스크 비 온 마즈(Musk Be On Mars)‘, 즉 ’머스크는 화성에 반드시 가야 한다‘는 뜻의 문구가 들어가 있다. ’반드시 화성에 가야 한다‘는 의미의 영어 ’Must Be On Mars‘에서 Must를 비슷한 단어인 Musk로 살짝 바꿔치기 했다. 머스크의 싸인도 함께 들어가 있다.

스페이스X가 제작한 우주선에 실제로 사용되는 티타늄 소재가 적용된 머스크 폰은 애플의 최신형 스마트폰인 ‘아이폰12 프로’을 머스크의 우주선을 테마로 개조한 제품이다.

캐비어측은 “단순한 악세사리를 뛰어넘는 소장가치가 있는 공예품에 가깝다”고 광고하고 있다.


이혜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roc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