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남2구역 건축심의 통과…아파트 1537가구 신축

공유
2

한남2구역 건축심의 통과…아파트 1537가구 신축

조합, 교육·환경영향평가 등 사업시행인가 절차 ‘속도’

center
서울 용산구 한남2구역 재개발사업 조감도. 사진=서울시 클린업시스템
서울 용산구 한남2재정비촉진구역이 서울시 건축심의 벽을 넘으면서 재개발사업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12일 도시정비업계에 따르면 한남2재정비촉진구역은 전날 열린 서울시 제12차 건축위원회 심의에서 ‘조건부 의결’로 통과했다.
한남2구역 재개발사업은 서울시 용산구 보광동 272-3번지 일대 11만5005㎡ 대지에 건폐율 32.92%, 용적률은 195.96%를 적용해 공동주택 1537가구와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프로젝트다. 한남뉴타운 내에서도 서울지하철 6호선 이태원역과 인접해 교통환경이 우수한 지역이다.

조합 관계자는 “이번 건축심의 내용을 바탕으로 곧바로 교육·환경영향평가에 착수하는 등 사업시행인가 절차를 서두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