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새마을금고, 집중호우 피해자 공제료 납입유예

공유
0

새마을금고, 집중호우 피해자 공제료 납입유예

center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공제계약자를 지원하고자 공제료 납입유예를 시행한다.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공제계약자를 지원하고자 공제료 납입유예를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공제료 납입유예대상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공제계약자 중 신청서류를 제출한 계약자다. 이달 말까지 계약자 본인 신분증을 지참하고 가까운 새마을금고를 방문해 신청 가능하다.
납입유예 기간은 이달 1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6개월 간 적용된다. 납입유예 신청자는 공제료 납부와 관계없이 정상적으로 보장을 받게 되며 납입유예 기간 종료 전까지만 미납공제료를 납부하면 유지가 가능하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세월호, 경주지진, 태풍, 화재 등의 재난 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공제료 납입유예 등을 9회에 걸쳐 지원했다. 금년에도 코로나19로 인한 납입유예를 적용해 공제가입자의 물적·심적 피해를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중앙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공제 가입 회원이 공제계약을 유지하고 공제금(보험금) 지급을 받을 수 있도록 공제계약관리 서비스를 강화하고 서민경제 활성화와 안정화에 기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