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흥토건, 도시정비 수주 약진…‘1조 클럽’ 가입 예약

공유
0

중흥토건, 도시정비 수주 약진…‘1조 클럽’ 가입 예약

500억 원 규모 구로 길훈아파트 재건축 시공사 선정

center
중흥건설그룹 사옥 전경. 사진=중흥건설그룹
대형건설사들이 주춤하는 사이, 중흥건설그룹 중흥토건이 정비사업 분야에서 수주 사업지를 늘려가고 있다.

10일 도시정비업계에 따르면 서울 길훈아파트 재건축조합은 지난 1일 임시총회를 열고 중흥토건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길훈아파트 재건축사업은 서울시 구로구 오류동 150-42번지 일원에 건폐율 29.78%, 용적률 199.96%를 적용해 6개동, 230가구 규모 아파트와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프로젝트다. 공사비는 약 500억 원 규모다.
조합은 이번 시공자 선정을 기점으로 오는 2021년 3월경 사업시행계획 및 관리처분계획인가를 추진하고 같은 해 9월경 착공‧분양에 돌입할 예정이다.

길훈아파트 재건축사업은 올해 들어 중흥토건의 5번째 재건축‧재개발 수주사업지다.

중흥토건은 올해 들어 부산 효성아파트 재건축(227가구), 천안 문화지구 재개발(833가구), 서울 봉천2구역 재개발(254가구) 등을 수주해 총 2321가구, 도급액 4431억 원을 달성했다. 또한 최근 공동사업시행자로 선정된 대전 선화1구역 재개발과 이번 길훈아파트 소규모재건축까지 포함하면 올해 정비사업 1조 원 수주 목표는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중흥토건 관계자는 “그룹에서 지난 2015년 도시정비사업팀을 신설한 이후 도시정비분야에서 3년간 약 3조 1000억 원의 수주고를 달성했다”면서 “올해도 도시정비사업 수주목표액을 1조 원 이상으로 계획하고,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으로 도시정비사업 수주 확장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