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종인, "부동산 혼란 최종적으로 임차인 피해"

공유
0

김종인, "부동산 혼란 최종적으로 임차인 피해"

center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10일 부동산 시장의 혼란을 거론, "최종적으로 피해를 보는 사람은 결국 임차인"이라고 지적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비대위 회의에서 "일반 국민이 부동산 문제로 많은 고통을 느끼고 있다. 세입자는 세입자대로, 임대인은 임대인대로 정부가 어떤 방향으로 주택정책을 끌고 갈지 설명을 하지 않아 혼돈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열린민주당 김진애 의원의 '세금만 잘 내면 된다'는 본회의 발언을 인용, "세금만 갖고 부동산 투기를 잡을 수가 없다. 세금을 낼 수 있는 사람은 부동산 투기를 해도 괜찮다는 뜻이 되기 때문"이라고 반박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