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스카이라이프, 2분기 영업이익 244억원...전년 대비 56%↑

공유
0

KT스카이라이프, 2분기 영업이익 244억원...전년 대비 56%↑

UHD 방송 가입자 136만4000명, 전 분기 대비 3만4000명 증가∙∙∙전체 가입자 33% 비중

center
KT스카이라이프 로고
KT스카이라이프는 별도기준 2분기 매출액 1684억2700만 원, 영업이익 244억2200만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전년대비 매출액은 1.9% 상승, 영업이익은 55.8% 상승했다. 특히 영업이익률은 14.5%로 최근 3년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매출은 UHD방송 서비스와 인터넷 가입자 증가, 가전결합 판매 등의 기타 매출 증가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1.9% (31억 원), 전 분기 대비 5.7%(91억 원) 증가했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전년 동기, 전 분기 대비 모두 증가했다.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은 56%(87억 원), 당기순이익은 65%(77억 원) 증가했으며, 전 분기 대비 영업이익은 9%(19억원), 당기순이익은 10%(18억원) 증가했다.

다이렉트 채널을 통한 비대면 방식 영업을 확대해 마케팅 비용이 감소했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인터넷 가입자도 증가했다. 사은품 대신 요금에서 할인해주는 30% 요금할인 홈결합이 고객들의 취향을 저격하며 2만2000명이 증가했다. 인터넷 누적 가입자는 2분기 말 기준 14만6000명으로, 작년 동기 가입자(7만2000명) 대비 두 배가 넘는 성장을 보였다.

양춘식 KT스카이라이프 경영기획본부장은 "30% 요금할인 홈결합 등 결합상품이 고객에게 좋은 반응을 보이는 만큼 DPS결합 상품을 활용한 마케팅을 통해 가입자 확대에 힘쓸 것"이라며 "시장의 흐름에 따라 ‘토핑’을 통한 국내외 OTT제휴 확대와 TV앱 서비스 론칭 등 개방형 플랫폼 경쟁력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