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박범계, 윤희숙 또 비판…“임대료 못 올리는 설움 강조한 것”

공유
0

박범계, 윤희숙 또 비판…“임대료 못 올리는 설움 강조한 것”

center
윤희숙 미래통합당 의원이 30일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은 2일 부동산 관련 연설로 주목받는 미래통합당 윤희숙 의원을 연거푸 비판했다.

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임대인에게 적절한 보상을 제공해야 한다'는 윤 의원 언급을 지적하며 "결국 하고 싶은 얘기는 임대인 얘기였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주택 임대료를) 올리고 싶은 만큼 못 올리는 차액을 국고로 보상해주라는 얘기를 하고 싶었나"며 "윤 의원은 자신이 임차인임을, 그 설움을 연설 처음에 강조했지만 임대인 보호를 외친 것"이라고 했다.

박 의원은 자신도 다주택자라는 미래통합당의 비난에 대해서는 "저는 2주택에 1상가 소유자가 맞다"며 "지금 처분절차가 진행되고 있다. 아내가 상속받은 것"이라고 밝혔다.

박 의원은 "윤 의원이 세종시 아파트를 처분한 것을 높이 평가한다. 더 크게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하기도 했다.

윤 의원은 과거 한국개발연구원(KDI) 재직 시절 기관이 세종시로 이전하면서 특별분양 받았던 아파트를 최근 처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