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천둥·번개 동반 강한 비

공유
0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천둥·번개 동반 강한 비

center
기상청은 2일 오후 2시를 기해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기상청은 2일 오후 2시를 기해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호우경보는 3시간 강우량이 9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80㎜ 이상 예상될 때 발효된다. 매우 거센 비가 내려 외출이나 차량 운전을 자제해야 한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현재 호우특보가 발효된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충청 북부, 경북 북부에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10∼20mm 내외의 다소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서해상에 형성된 강한 강수대는 서울을 중심으로 오후 2시께 본격적으로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따라 빗줄기가 서서히 강해져 오후 2시부터 서울·경기도, 강원 영서 등에 매우 강한 비가 오겠다.

특히 제4호 태풍 ‘하구핏’에 의해 다량의 수증기가 공급돼 밤부터 정체전선이 더욱더 활성화되면서 당분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집중호우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