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몽골 간호 대학, 韓 간호학 교재 국가 인정 교과서로 채택

공유
0

몽골 간호 대학, 韓 간호학 교재 국가 인정 교과서로 채택

한·몽골 수교 30주년, 몽골-한국 보건의료 분야 성과 창출

center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 사업을 통해 조선대학교 간호학과 사업단이 몽골 민족대학교와 협력해 개발한 간호학 전공 교재 6종이 몽골 대학 최초로 국가 인정 교과서로 채택됐다. 사진=글로벌이코노믹DB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 사업을 통해 조선대학교 간호학과 사업단이 몽골 민족대학교와 협력해 개발한 간호학 전공 교재 6종이 몽골 대학 최초로 국가 인정 교과서로 채택됐다.

2일 교육부에 따르면 간호학 교재가 몽골에서 국가 인정교과서로 지정됨에 따라 내년부터 몽골 전체 간호대학 15곳의 학생들과 병원 임상간호사들은 이 교재를 활용한 교육을 받게 된다고 밝혔다.

지난 2012년부터 시작된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 사업은 국내 대학의 우수 자원과 경험을 활용해, 개발도상국 대학이 맞춤형 학과를 신설․개편하고 체계적으로 인력을 양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그간 에티오피아 최초 재료공학과 신설을 비롯해스리랑카 국립간호대학 4년제 개편, 네팔 특수교육학과 학부 및 석사과정 신설 등 우수한 성과를 만들어 왔다.

교재를 개발한 조선대 간호학과 사업단은 2017년 사업에 선정된 이후로 몽골민족대학 간호학과 교육역량 강화와 지역 말기 암환자 가족돌봄 지원사업을 추진해 왔다.

교육부는 해당 교재가 널리 확산될 수 있도록 전자도서 제작 등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몽골 데.사랑게렐(Sarangerel. D) 보건부 장관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에게 보낸 서한에서 "교육부의 국제협력선도대학 육성·지원 사업으로 몽골 민족대학교의 간호학과 교육과정이 국제표준으로 개선되었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몽골 보건부 장관에게 보내는 회신 서한문을 통해 "올해가 한몽골 수교 30주년이면서, 코로나19로 인해 보건의료분야 협력이 더욱 요구되는 시기인 점을 고려할 때 매우 뜻깊은 성과이다"라고 말했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