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화건설, 세계최대 부동산컨설팅과 손잡고 '복합개발 글로벌역량' 키운다

공유
0

한화건설, 세계최대 부동산컨설팅과 손잡고 '복합개발 글로벌역량' 키운다

존스랑라살(JLL)코리아와 부동산개발 MOU 체결…상품개발‧신평면설계 노하우 등 공유

center
김만겸(왼쪽) 한화건설 개발사업본부장과 장재훈 존스 랑 라살(JLL)코리아 대표가 16일‘부동산 개발사업 협약'을 맺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화건설
한화건설이 글로벌 부동산컨설팅 기업 존스 랑 라살(Jones Lang LaSalle, 이하 JLL)과 손잡고 복합개발 사업부문 역량을 더 키운다.

한화건설은 16일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에서 JLL코리아와 부동산 개발사업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MOU)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김만겸 한화건설 개발사업본부장, 장재훈 JLL코리아 대표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JLL은 전세계 80여개국에 지사를 둔 세계 최대 글로벌 부동산 종합기업이다. 상업시설, 오피스, 주거, 호텔 부동산 자문, 매입‧매각, 임대차 대행, 자산관리 등 부동산 서비스를 전방위로 제공하고 있다.

한화건설은 지난해 1조 8000억 원 규모의 서울역 북부역세권 개발사업을 수주한 데 이어 최근 9000억 원 규모 대전역세권 개발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는 등 대형 복합개발 사업권을 잇달아 확보하면서 이 부문사업의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JLL과 협약으로 한화건설은 글로벌 부동산 컨설팅 분야에 다양한 경험을 확보하고 있는 JLL코리아와 협업해 상품개발, 신평면설계, 마케팅 전반에 걸친 글로벌 노하우들을 습득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만겸 한화건설 개발사업본부장은 “오피스‧상업시설 분야에 있어서도 다양한 고객의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면서 “글로벌 부동산 컨설팅사와의 전략적 제휴로 한화건설의 복합개발사업 역량을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하수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s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