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직장인 89%, ‘이직 실패 경험’…‘자신감 하락’ 등 후유증

공유
0

직장인 89%, ‘이직 실패 경험’…‘자신감 하락’ 등 후유증

center
자료=잡코리아


잡코리아가 13일 직장인 1388명을 대상으로 ‘이직 실패 경험’을 조사한 결과, 89.4%가 ‘이직에 실패한 적이 있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직에 실패한 주요 이유로 ‘이직할 회사와의 타이밍 불일치’를 꼽은 응답이 25.6%로 가장 많았다.

이직에 실패한 직장인 가운데 92%는 ‘이직 실패에 따른 후유증을 겪었다’고 했다.

후유증 중 ‘자신감 하락’이 51.7%(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의욕을 상실, 일상생활이 무기력해졌다’ 38.5%, ‘이직 준비에 집중하지 못하거나 이직시도를 포기했다’ 18.7%로 조사됐다.

이밖에 ‘기존 직장에서 업무에 집중하지 못했다’ 16.8%, ‘소화불량, 두통 등 건강상의 이상을 느꼈다’ 8.6%, ‘갑자기 화를 내거나 예민해졌다’ 7.2% 등의 응답도 있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