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 의료진에 전자식 마스크 2000개 기부

공유
0

LG전자, 의료진에 전자식 마스크 2000개 기부

center


LG전자는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마스크를 착용한 채 근무하는 의료진에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10일 가전과 IT 기술을 집약해 만든 전자식 마스크 2000개를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에 기부했다.

전자식 마스크에는 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의 특허 기술 및 노하우가 담겨 있다.

마스크 앞면에는 교체 가능한 헤파필터(H13등급)가 2개 있다.
사용자는 헤파필터를 통과한 공기를 들이마시게 된다.

마스크로 유입되는 공기의 양은 각각의 헤파필터 아래에 장착된 초소형 팬이 조절하게 된다.

마스크에는 호흡할 때 발생하는 압력을 감지하는 센서와 호흡 인지 알고리즘을 적용, 사용자가 숨을 들이마실 때는 팬의 속도를 높여 마스크 안으로 들어오는 공기량을 늘리고 숨을 내쉴 때는 속도를 줄여준다.

LG전자는 얼굴 형태에 잘 맞는 마스크를 설계하기 위해 고려대 인간공학연구실과 공동으로 안면 유형을 분석하기도 했다.

이 제품은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으로부터 전기제품에서 발생하는 전자파가 일정 수준 이하로 방출됨을 인증하는 전자기장 환경인증(EMF)을 받았다.

LG전자는 의료진에 이어 사람들과의 잦은 접촉으로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어야 하는 공공기관 근무자 등을 위해 전자식 마스크를 기부하는 것도 검토 중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