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분당에서 30대 여성 피살…용의자는 고흥에서 '음독'

공유
2

분당에서 30대 여성 피살…용의자는 고흥에서 '음독'

center
폴리스라인. 뉴시스


11일 오전 9시께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모 아파트에서 30대 여성 A씨가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30대 남성 B씨를 용의자로 특정하고 그의 행방을 추적했다.

B씨는 이날 오후 4시께 전남 고흥군의 한 야산에서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다가 경기 남부 경찰로부터 공조 요청을 받은 지역 경찰에 의해 발견됐다.

그는 독극물을 마신 것으로 알려졌으며, 현재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