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종인‧안철수, 박원순 조문 않는다

공유
0

김종인‧안철수, 박원순 조문 않는다

center
박원순 서울시장 영정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1일 고 박원순 서울시장 빈소를 조문하지 않기로 했다.

통합당 배준영 대변인은 "오늘 김종인 비대위원장님의 조문 일정은 없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당초 이날 오후 일부 당직자들과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박원순 시장 빈소를 방문할 예정이었으나, 갑자기 일정을 취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시장은 전 비서로부터 성추행 혐의로 고소당한 데다, 박 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으로 치르는 것을 놓고도 논란이 일고 있다.

한편,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이날 “고인의 죽음에 매우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지만, 별도의 조문은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안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이번 일은 절대로 일어나서는 안 될, 참담하고 불행한 일"이라며 "또한 공무상 사망이 아닌데도 서울특별시 5일장으로 장례를 치르는 것에 동의할 수 없다"고 했다.

그는 "지금 이 나라의 책임 있는 위치에 있는 사람들 그리고 고위 공직자들의 인식과 처신에 대한 깊은 반성과 성찰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할 때"라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