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 광화문사옥 코로나19 확진자 2일이어 1명 추가…재택근무 재연장

공유
0

KT 광화문사옥 코로나19 확진자 2일이어 1명 추가…재택근무 재연장

center
KT 사옥.

KT는 4일 서울 광화문 이스트(east) 사옥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현재까지 직원 2명이 확진됐다고 5일 밝혔다.

추가 확진자는 앞서 2일 확진 판정을 받은 광화문 이스트 사옥 직원 1명의 접촉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KT는 1·2번째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되는 직원 129명을 포함해 유사 증상을 보이는 직원, 검사를 희망하는 직원까지 500여명을 검사하고 있다. 접촉자 129명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앞서 KT는 지난 2일 직원 중 한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사옥을 전부 비우고 전원 재택근무 조치했다. 사옥 폐쇄 및 재택근무는 당초 우선 5일까지 진행키로 했으나 이번에 확진자가 추가 발생에 따라 광화문 이스트·웨스트(west) 사옥 폐쇄와 근무 직원 재택근무를 별도로 통보할 때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