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KT, LTE 노트북 삼성 ‘갤럭시북 S’ 출시

공유
0

KT, LTE 노트북 삼성 ‘갤럭시북 S’ 출시

인텔 버전 삼성전자 ‘갤럭시북S’, KT샵 및 전국 KT 매장서 3일 공식 출시

center
KT 모델이 인텔 버전 ‘갤럭시북 S’와 KT ‘슈퍼체인지’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KT는 최신 인텔 프로세서 기반의 LTE 노트북 삼성전자 ‘갤럭시북 S’를 공식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KT 공식 온라인몰 KT샵과 전국 KT 매장에서 판매한다.

삼성전자 갤럭시북 S는 유심(USIM)을 꽂아 사용하는 LTE 노트북으로 무선랜 접속 없이 어디서든 LTE 망을 통해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다. ▲최신 인텔 프로세서 ▲13.3인치 터치스크린 ▲950g 초경량 디자인 ▲11.8mm 슬림한 두께 ▲최대 17시간 사용 가능한 배터리 ▲최신 와이파이 표준인 ‘와이파이 6’ ▲8GB 메모리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했다.
KT는 갤럭시북 S 출시와 함께 국내 최초 프리미엄 노트북 교체 프로그램 ‘노트북 슈퍼체인지’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노트북 슈퍼체인지’는 갤럭시북 S를 24개월 동안 사용하고 새로운 삼성전자 프리미엄 노트북으로 기기 변경할 경우, 사용하던 갤럭시북 S를 반납하면 최초 출고가의 최대 50%를 보상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36개월 사용 후 최대 30%를 보상 받을 수 있는 옵션도 추가했다. KT 제휴카드를 이용하면 구매 부담을 더 줄일 수 있다.

KT 5G(5세대) 이동통신 ‘슈퍼플랜’ 스페셜 요금제 이상 이용 고객과 LTE 요금제 ‘데이터ON’ 이용 고객은 월 1만1000원의 스마트기기 요금제 ‘데이터투게더 라지(Large)’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데이터투게더 라지 요금제는 매월 제공되는 데이터 1GB와 함께 스마트폰의 데이터(최대 100GB)를 공유해 쓸 수 있다.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전무)은 "PC의 성능과 모바일의 휴대성을 완벽하게 결합한 갤럭시북 S를 KT의 우수한 통신 서비스와 함께 만나보시길 바란다"며 "KT는 앞으로도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디바이스 라인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