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통합당, 추미애 해임 요구…“해임하지 않으면 탄핵”

공유
0

통합당, 추미애 해임 요구…“해임하지 않으면 탄핵”

center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반 법치 행태를 벌인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즉각 해임하길 바란다"고 요구했다.

주 원내대표는 2일 기자회견을 갖고 "대통령이 침묵을 지키는 것은 추 장관을 비호하는 것과 다름없다"며 "대통령이 직접 나서지 않는다면, 추 장관은 국회에 의해 탄핵소추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주 원내대표는 "추 장관은 법무부 최고 권력자로서의 본분을 망각했다. 조국 전 장관 일가 비리와 감찰 무마사건 및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 사건을 수사했다는 이유로 윤석열 검찰총장을 끄집어 내리는 데 모든 힘을 기울이고 있다"고 주장했다.

주 원내대표는 "검·언 유착 의혹 사건과 관련해 민원이 접수됐다는 이유만으로 검찰 고위 간부를 직무에서 배제하고 좌천시켰으며, 오늘 윤 총장에게 '전문수사자문단 소집 절차를 중단하라'는 수사지휘권까지 발동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법무부 장관의 개입과 지휘가 최소화되어야 하는 것이 법의 정신"이라며 "더 이상 지켜보기 어려운 상황이 되면 결단하겠다고 공개적으로 경고까지 했다. 이제는 국민들이 더 이상 지켜보기 어려운 지경에 이르렀다"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