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주한미군 장병 코로나19 확진판정...미국서 한국 도착 신규 전입장병

공유
0

주한미군 장병 코로나19 확진판정...미국서 한국 도착 신규 전입장병

center
주한미군 장병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주한미군 사령부는 1일 보도자료에서 "미국에서 민항기를 타고 한국에 도착한 신규 전입 장병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이 장병은 지난달 28일 인천공항에 도착했고 이후 평택 캠프 험프리스 기지로 이동해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기다려왔다. 확진 판정 후 이 장병은 코로나19 환자를 위한 격리시설로 이송됐다.

주한미군 사령부는 코로나19에 걸려 현재 치료 중인 현역 장병이 5명이라고 밝혔다.

주한미군 장병과 직원, 가족 등을 통틀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40명(현역 장병 15명)이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