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H, 60세 이상 주택관리 보조직 사원 채용 대폭 확대...2700명 채용

공유
1

LH, 60세 이상 주택관리 보조직 사원 채용 대폭 확대...2700명 채용

LH 2020년도 '무지개 돌봄사원' 채용 계획 발표...9~12월 4개월간 근무

center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진주 본사 전경. 사진=뉴시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코로나19 극복과 저소득층 어르신 일자리 창출을 위해 주택관리 보조직 시니어 사원 2700명을 채용한다.

LH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2020년도 무지개 돌봄사원 2700명을 채용한다고 29일 밝혔다.

무지개 돌봄사원은 LH 임대주택에서 주택관리 보조, 가사대행 서비스 등 다양한 생활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니어 사원이다.

지난해 LH는 4개 직무에서 총 2000명의 무지개 돌봄사원을 채용했다.
올해는 채용인원을 대폭 확대해 주택관리 보조 직무에서만 총 2700명의 돌봄사원을 모집,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위기 극복과 취약계층 경제활동 촉진을 도울 계획이라고 LH는 설명했다.

이번에 채용하는 주택관리 보조직은 LH 임대단지 관리사무소에 근무하며 단지환경정비, 임대관리 보조, 주민공동시설 운영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특히 올해는 건설임대주택 뿐만 아니라 매입임대 주택에도 돌봄사원 100명이 배치돼 외부 위생상태·위험요소·주차현황 점검, 주민불편과 개선사항 파악 등 업무를 담당하며 입주민들의 주거 만족도 향상을 위해 힘쓸 계획이다.

근무기간은 오는 9월부터 12월 중순까지 약 4개월이며, 하루 4시간씩 주 5일 근무한다. LH 임대주택 입주민은 1순위로 우선 채용한다.

LH 관계자는 "올해 코로나19 확산을 감안해 보다 많은 저소득층 어르신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무지개 돌봄사원 채용규모를 대폭 확대했다"며 "앞으로도 어르신 일자리 개발에 앞장서는 한편, 입주민에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