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산업부, 한-EFTA 자유무역협정 공동위원회

공유
0

산업부, 한-EFTA 자유무역협정 공동위원회

center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통상자원부는 5일 제7차 한-유럽자유무역연합(EFTA) 자유무역협정(FTA) 공동위원회를 화상으로 열고 양측 FTA 이행상황을 점검했다.

EFTA는 유럽연합(EU)에 참여하지 않은 스위스, 노르웨이, 아이슬란드, 리히텐슈타인 4개국 경제연합체며, 한-EFTA는 한국이 유럽국가와 체결한 최초의 FTA다.
2006년 9월 1일 발효된 뒤 양측 교역은 2015년 100억 달러를 넘었다.

지난해에는 68억4000만 달러로 줄었지만 전기자동차 등 수출은 늘고 있다.

2025년 노르웨이의 내연기관차 판매 중단을 앞두고 전기차 수출이 2013년 100만 달러에서 지난해 3억2400만 달러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수입은 FTA 특혜품목인 시계와 의약품, 연어 등 어류를 중심으로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