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뉴욕증시] 코로나19 백신 개발 다이나백스 29% 폭등… ‘제2의 모더나’ 되나

공유
1

[뉴욕증시] 코로나19 백신 개발 다이나백스 29% 폭등… ‘제2의 모더나’ 되나

center
다이나백스 일간차트.(6월 2일) 사진=이베스트투자증권 HTS
미국 백신 전문 바이오제약기업 다이나백스 테크놀로지스(Dynavax Technologies·DVAX)가 1일(현지시간) 나스닥 시장에서 전 거래일보다 29.41% 폭등한 7.9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다이나백스가 이날 52주 신고가를 경신하며 시장에서는 ‘제2의 모더나’가 나오는 것 아니냐는 기대까지 커지고 있다.

다이나백스의 주가가 폭등한 것은 코로나19 백신 개발 협력업체인 중국의 시노백 바이오테크(Sinovac Biotech)가 임상 2상에 자신감을 나타낸 영향으로 풀이된다.

시노백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영국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코로나박(CoronaVac)'이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99% 자신한다고 밝혔다.

5월 중순부터 시작된 임상2상 시험에는 현재 1000명이 넘는 사람들이 등록해 약효를 평가하고 있으며 결과는 7월 중 나올 것으로 보인다.

시노백 측은 최종 임상 단계인 임상3상은 영국에서 수행하기 위해 현지 보건 당국과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다이나백스와 시노백은 지난 4월 16일(현지시간) 시노백의 불활성화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후보물질과 다이나백스의 면역증강제 CpG 1018을 결합시킨 백신을 개발하기 위해 협력관계를 맺었다고 발표한바 있다.

CpG 1018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의해 성인 B형 간염 백신으로 승인된 다이나백스의 헵리사브-비(HEPLISAV-B)에 사용된 면역증강제로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개발을 가속화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