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한은행, 11번가⸱신한카드 협업 연 최대 3.3% 혜택 예금 출시

공유
0

신한은행, 11번가⸱신한카드 협업 연 최대 3.3% 혜택 예금 출시

center
신한은행이 연 최고 3.3%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정기예금을 판매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이 온라인 마켓 11번가, 신한카드와 협업해 정기예금을 출시했다.

신한은행은 우대금리와 리워드를 제공하는 ‘신한11번가 정기예금’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신한 11번가 정기예금은 최소 50만 원부터 최고 300만 원까지 가입할 수 있는 3개월제 상품으로 상품 가입은 신한은행 모바일 앱 쏠(SOL)과 앱 설치 없이 모바일 웹 채널에서 가입할 수 있다. 선착순 총 10만좌를 판매한다.

기본금리는 연 0.8%이며 오픈뱅킹 서비스 신규 가입 시 연 0.3%포인트 우대금리를 제공하고 11번가 신한카드(신용) 첫 결제 고객대상이 해당카드로 11만 원 이상 이용 시 만기에 추가로 연 2.2% 리워드를 지급해 최대 연 3.3%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한 11번가 정기예금에 가입한 고객 중 11번가 신한카드로 11번가 ALL PRIME을 첫 정기 결제한 고객은 첫 결제 금액만큼 SK pay point 적립혜택도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커머스 주사용 고객과 단기자금운영이 필요한 고객을 위해 본 상품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이종산업과 제휴를 통해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 출시 하겠다”고 말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