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일본 도쿄도, 코로나19 통계 누락 가능성…"162명 차이"

공유
0

일본 도쿄도, 코로나19 통계 누락 가능성…"162명 차이"

center
사진=픽사베이


일본 도쿄도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100명 이상 누락됐을 수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도쿄신문은 3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PCR검사에서 양성이었다는 의료기관의 보고가 있었음에도 도쿄도 발표의 감염자 수에 포함되지 않은 사람이 162명"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도쿄도는 매일 의료기관으로부터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듣고 집계한 뒤 홈페이지에 공표한다.
보건소 별도 정식 보고를 토대로 매일 도 차원의 확정 발표가 나온다.

이 과정에서 양성 판정 결과가 도에 보고되기까지 시간차가 존재하기 때문에 각 정보 간 일정 부분 차이가 존재한다.

도쿄신문은 대체로 숫자가 일치하지만 지난 29일 시점에 두 정보 간 누계에 무려 162명이나 차이가 있다고 했다.

지난 7~28일 의료기관 등이 도에 보고한 PCR검사 양성자 수는 486명인 반면, 같은 기간 도가 발표한 감염자 수는 324명이다.

누락 환자 수는 '발표 대기' 상태로 분류돼 있으며, 무려 2주 동안 이런 상황이었다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