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홍콩 특별지위 박탈 , 미국 국무부 의회 공식 통보… 미-중 충돌 뉴욕증시 국제유가 흔들

공유
0

[속보] 홍콩 특별지위 박탈 , 미국 국무부 의회 공식 통보… 미-중 충돌 뉴욕증시 국제유가 흔들

center
홍콩 특별 지위 박탈을 논의 중인 미국 백악관 모습 사진= 뉴시스
중국이 홍콩 국가보안법 입법을 강행하고 있는 가운데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27일(현지시간) 홍콩이 중국으로부터 고도의 자치권을 누리지 못하고 있다고 의회에 보고했다.이번 보고는 홍콩의 특별지위 박탈을 전제로 하고 있는 것이어서 미국과 중국의 일대 충돌이 우려된다. 미국 국무부의 발표이후 뉴욕증시 다우지수에 비상이 걸렸다.

28일 뉴욕증시에 따르면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 오늘 의회에 홍콩 주권 반환 1997년 7월 이전에 미국법이 홍콩에 적용되던 같은 방식으로 홍콩이 미국 법 하에서의 대우를 계속 보장하지 않는다고 보고했다"고 밝혔다. 미국 국무부의 이러한 공식 평가는 홍콩이 미국과의 관계에서 누려온 특별지위 박탈 및 대중국 제재로 이어질 수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중국 전인대가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을 추진해온 것에 대해 "중국의 재앙적 결정"이라며 "홍콩의 자치권과 자유를 근본적으로 약화하려는 조치의 일환"이라고 맹비난 했다. 폼페이오 장관의 이날 의회 보고는 지난해 마련된 미국의 홍콩인권법에 따른 것이다. 국무부는 미국이 부여하는 특별지위를 누릴 만큼 홍콩이 중국으로부터 충분한 자치권을 확보하고 있는지 최소 1년에 한 번씩 미국 의회에 보고해야 한다.

이날 뉴욕증시는 홍콩 국가보안법과 관련한 미국과 중국의 갈등 우려가 맞서며 혼조세로 출발했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 그리고 나스닥 지수고 혼조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일 중국에 대한 제재 가능성을 묻는 말에 "우리는 지금 뭔가를 하고 있다"며 이번 주에 대응 조치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대해 자오리젠(趙立堅)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외부세력이 홍콩에 개입하는 잘못된 행위를 하면 우리는 필요한 조치로 반격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유럽 증시에서 Stoxx 600지수는 올랐다. 국제유가는 하락했다.


김대호 글로벌이코노믹 연구소장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