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은평구 연은초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해 등교연기

공유
9

은평구 연은초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해 등교연기

학교 측, 서울시교육청·방역당국과 협의해 등교 시점 다시 정할 계획

center
서울 은평구 연은초등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오는 27일로 예정됐던 1·2학년의 등교가 중단된다. 사진=뉴시스
서울 은평구 연은초등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오는 27일로 예정됐던 1·2학년의 등교가 중단된다.

학교 측은 서울시교육청과 방역당국과 협의해 등교 시점을 다시 정할 계획이다.
연은초등학교 측은 "긴급돌봄교실을 이용하던 초등학생 1명이 (이날) 오전 10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학생들은 전부 마스크를 착용시키고 하교시켰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등교 시점은 방역당국, 교육청과 협의해 차후에 학부모들에게 안내할 계획"이라며 "학년별로 어디까지 연기할지 대상을 정해서 확정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학교 측은 이날 학교 문을 닫고 학생과 교직원 전원에게 가까운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안내했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