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방탄소년단 슈가, 믹스테이프 'D-2' 깜짝 발매…타이틀곡 '대취타'

공유
1


방탄소년단 슈가, 믹스테이프 'D-2' 깜짝 발매…타이틀곡 '대취타'

center
사진=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슈가가 두 번째 믹스테이프를 깜짝 발매했다.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슈가는 22일 애플뮤직과 사운드클라우드 등을 통해 '어거스트 디(Agust D)'라는 이름으로 믹스테이프 'D-2'를 발표했다.

2016년 8월 공개한 '어거스트 D' 이후 약 4년 만이다.
믹스테이프는 비상업적 목적으로 제작해 무료로 배포하는 음반이다

슈가는 2016년 첫 믹스테이프를 공개했을 때 정교한 음악성과 솔직한 심경을 녹인 곡들로 많은 주목받았다.

이번 믹스테이프에도 전곡의 작사, 작곡에 참여해 처음 음악을 시작할 때부터 현재를 살아가며 느끼는 여러 감정을 풀어냈다.

'D-2'에는 타이틀곡 '대취타'를 비롯해 변화에 대한 슈가의 해석이 돋보이는 힙합 장르의 '저 달'과 현재까지 이뤄온 성과에 대해 질문을 던지는 '어떻게 생각해?', 현 사회의 이상한 점들에 의문을 제기하는 트랩 힙합 장르의 '이상하지 않은가', 힙합 알앤비 곡 '점점 어른이 되나 봐', 강렬한 기타 사운드로 새로운 시작을 이야기하는 '번 잇', 대중적인 정서를 녹인 트랩 힙합 장르의 '사람' 등이 실렸다.

또 몽환적인 분위기의 '혼술', 슈가의 감수성과 진심이 담긴 보컬을 감상할 수 있는 '인터루드 : 셋 미 프리', 모던 록과 힙합이 조화를 이루며 그리운 친구에 대한 랩이 진한 여운을 남기는 '어땠을까' 등 다양한 장르의 10곡이 담겼다.

특히 한국 전통 군악 대취타(大吹打)를 샘플링해 만든 타이틀곡 '대취타'는 트랩 비트)와 한국 전통 악기 소리가 어우러져 이색적인 분위기와 독특한 감정을 뿜어낸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