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연경, 터키 엑자시바시와 계약 종료… 중국 리그로 이적할 듯

공유
0


김연경, 터키 엑자시바시와 계약 종료… 중국 리그로 이적할 듯

center
터키 여자배구 엑자시바시 구단이 21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김연경과 계약 종료를 발표했다. 사진=엑자시바시 구단 홈페이지 캡처
배구 여제 김연경(32)이 소속팀 터키 엑자시바시와 계약을 끝내고 중국 리그로 옮길 것으로 보인다.

엑자시바시 구단은 21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김연경과 상호 합의 과정을 거쳐 결별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지난 2018년 5월 엑자시바시와 2년 계약을 한 김연경은 이달 계약이 만료돼 자유계약선수(FA)가 됐다.

엑자시바시 구단은 김연경과의 결별을 아쉬워하며 "김연경은 두 차례 터키 슈퍼컵 우승과 한 차례 컵 대회 우승, 국제배구연맹(FIVB) 클럽 월드챔피언십 동메달(2018년)과 은메달(2019) 획득을 이끄는 등 맹활약했고, 2019-2020시즌엔 주장으로 팀을 이끌었다"고 그동안 김연경의 활약을 소개했다.

김연경의 차기 행선지는 경기 수가 적고 한국을 손쉽게 오갈 수 있는 중국 리그가 유력해 보인다.

지난달 월드오브발리는 브라질 언론 보도를 인용해 중국 베이징 구단이 김연경에게 영입 제의를 했다고 전했다.

그는 2017년 중국 상하이 구단에서 1시즌 동안 뛴 경험이 있다.

한편 김연경은 터키리그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확산 문제로 중단되자 지난달 15일 귀국해 국내에서 개인 훈련을 소화하고 있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