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민연금, 5년 수익률 5.2%…2025년까지 해외투자 55%로 확대

공유
0

국민연금, 5년 수익률 5.2%…2025년까지 해외투자 55%로 확대

center
국민연금


국민연금 최고의결기구인 기금운용위원회는 20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제5차 회의를 열고 '국민연금 기금운용 중기(2021∼2025년) 자산배분안'을 심의·의결했다.

중기 자산 배분은 기금의 수익성과 안정성을 제고하기 위해 수립하는 5년 단위의 기금운용 전략이다.

의결된 안에 따르면 기금위는 향후 5년간 목표수익률을 실질경제성장률과 물가상승률 전망을 고려, 5.2%로 정했다.

이를 달성하기 위한 2025년 말 자산군별 목표 비중은 주식 50% 내외, 채권 35% 내외, 대체투자 15% 내외 등으로 결정했다.

세부 목표 비중은 관련법에 따라 기금운용 업무의 공정한 수행, 금융시장의 안정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해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중기 자산배분안에 따라 국민연금의 위험자산(주식 및 대체) 비중은 2025년 65% 수준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해외투자 역시 2025년 55%(주식 35%, 채권 10%, 대체 10%) 수준까지 확대하는 등 안정성, 수익성 제고를 위한 투자 다변화 기조를 유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내년 말 자산군별 목표 비중은 국내주식 16.8%, 해외주식 25.1%, 국내채권 37.9%, 해외채권 7.0%, 대체투자 13.2%로 각각 정해졌다.

기금위는 기획재정부에 제출하는 2021년도 기금운용계획도 확정했다.

내년도 기금 수입은 125조6484억 원, 지출은 29조2301억 원 규모로 각각 예상된다.

내년 말 자산군별 총투자금액(금융 부문)은 849조4000억 원이다.

이 가운데 국내주식은 142조5000억 원, 해외주식은 213조2000억 원, 국내채권은 322조 원, 해외채권은 59조4000억 원, 대체투자는 112조3000억 원이 될 전망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