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효성ITX, 포스코ICT와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개발 나선다

공유
0

효성ITX, 포스코ICT와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개발 나선다

20일 ‘스마트팩토리 기술 협력을 위한 MOU’ 체결
스마트팩토리 적용 경험과 노하우 교류로 시너지 기대

center
효성ITX가 스마트팩토리 시장 확대를 위한 솔루션 개발에 나선다. 사진은 서울 마포 효성그룹 사옥. 사진=글로벌이코노믹DB
효성ITX가 스마트팩토리 시장 확대를 위한 솔루션 개발에 나선다.

효성그룹의 정보통신(IT)전문 계열사 효성ITX는 경기도 판교 포스코ICT 사옥에서 포스코ICT와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식에는 남경환 효성ITX 대표이사와 손건재 포스코ICT 사장 등이 참석했다.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은 제품과 관련된 제조, 생산, 판매 등 전 과정 데이터를 수집하고 분석해 생산공정에서 신속하고 정확한 의사결정을 돕는 시스템이다.
효성ITX는 2017년 이후 그룹 내 국내외 여러 공장에 스마트팩토리를 구축해오며 섬유·화학·중공업 등 다양한 제조 분야에서 노하우를 쌓아왔다. 포스코ICT 역시 포스코가 운영하는 제철소에 스마트팩토리를 적용해온 경험과 노하우가 풍부하다. 양사는 이번 MOU 체결로 각 기업별 제조업체 특성에 맞는 최적화된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스마트팩토리 전반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관련 기술을 모두 공유하기로 했다. 이 과정에는 △작업 일정·실적 집계 등 통합 생산 관리 시스템(MES) △부품 수급부터 고객까지의 공급망 관리 시스템(SCM) △사용자들이 품질·공정 관리 현황 등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실시간으로 분석하는 시각화 분석 시스템(VAS) 등이 포함된다.

남경환 효성ITX 대표는 “양사간 협력을 통해 스마트팩토리 분야에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이를 토대로 시장 변화에 선제 대응해 고객의 제조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효성ITX는 사물인터넷( IoT),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요소 기술에 기반한 IT 경쟁력을 바탕으로 2017년부터 스마트팩토리 사업을 하고 있다.


오만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