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11번가, 한국P&G와 생활용품 카테고리 강화 공동 마케팅 추진

공유
0

11번가, 한국P&G와 생활용품 카테고리 강화 공동 마케팅 추진

2015년부터 협력관계 계속

center
11번가와 한국P&G가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맺고, (왼쪽부터) 이상호 11번가 대표와 이준엽 한국P&G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11번가
11번가가 생활용품 전문업체 한국P&G와 공동마케팅을 추진한다.

양사는 지난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한국P&G 본사에서 생활용품 카테고리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가 올해 이어갈 공동과제는 11번가의 구매고객 데이터와 P&G의 브랜드별 포트폴리오를 결합한 마케팅이다. 팸퍼스, 다우니, 페브리즈, 질레트, 오랄비, 헤드앤숄더 등 브랜드별 맞춤 마케팅 전략을 공동으로 수립한다.
신상품 선론칭, 11번가 한정판상품 기획, 배송관리 등 11번가 고객에게만 제공하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거래액과 이용고객 모두를 늘린다는 목표다.

소비자 접점 콘텐츠도 늘린다. 11번가 동영상 리뷰 서비스 '꾹꾹'을 활용한 프로모션과 유튜버 등과 협업을 통해 쇼핑 콘텐츠를 확대할 예정이다.

11번가와 P&G는 지난 2015년부터 공동마케팅을 추진하며 긴밀한 협력관계를 이어왔다. 11번가 내 P&G 브랜드 스토어를 통해 정기적인 할인행사, 신제품 선론칭 뿐 아니라 지난해에는 미국 현지에서 'V커머스' 프로모션 진행, 베이비페어 오프라인 연계 행사 등 다양한 시도를 이어왔다.

이상호 11번가 대표는 "일상에서 친숙한 브랜드를 다수 보유한 생활용품 대표기업 한국P&G와의 공동마케팅을 이어오며 양사의 시너지를 확인했다"면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온라인 이용 고객을 위한 혁신적인 상품,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