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문 대통령, "K야구에 세계 이목집중…스포츠·방역 조화 이뤄야"

공유
0

문 대통령, "K야구에 세계 이목집중…스포츠·방역 조화 이뤄야"

center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우리의 프로야구 개막에 전 세계의 이목이 집중됐다"며 "세계가 한국 프로야구 개막을 통해 어떻게 방역과 일상을 공존시키며 스포츠를 즐길지 유심히 지켜보며 배우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올린 글에서 "어린이날인 어제, 국민의 사랑을 받는 프로야구가 드디어 개막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미국과 일본은 생중계했다"며 "이번 기회에 'K야구'의 수준까지 인정받는다면 더욱 기쁠 것"이라고 했다.

또 "무관중 경기였지만 많은 국민들이 TV 중계를 시청하셨을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이 '우리 곁으로 다시 돌아온 야구'로 위로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프로야구 개막에 이어 8일 어버이날에는 프로축구도 개막한다"며 "관중 수를 서서히 늘려나가 국민들이 경기장에서 직접 즐길 날도 머지않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스포츠가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하길 바라는 국민들에게 희망이 되길 기대한다. 그러려면 스포츠의 개막이 방역과 조화를 이루며 잘 안착할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