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LG전자, 대전지하철 모든 역사에 ‘LG 퓨리케어 대형 공기청정기’ 설치

공유
0

LG전자, 대전지하철 모든 역사에 ‘LG 퓨리케어 대형 공기청정기’ 설치

대형 공기청정기 421대, 중앙제어기 ‘AC Smart 5’ 30대 등 공급

center
LG전자가 이달 말까지 대전도시철도공사가 운영하는 대전지하철의 모든 역사에 `LG 퓨리케어 대형 공기청정기'를 설치한다. 모델들이 대전지하철의 시작점인 판암역에서 'LG 퓨리케어 대형 공기청정기'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는 이달 말까지 대전지하철 모든 역사에 ‘LG 퓨리케어 대형 공기청정기’를 설치한다고 22일 밝혔다.

LG전자는 대전지하철 22개역 승강장과 대합실에 대형 공기청정기 421대와 공기청정기용 중앙제어기 ‘AC Smart 5’ 30대를 설치한다.

LG전자가 이번에 공급한 대형 공기청정기와 중앙제어기는 모두 올해 출시한 신제품이다. 대형 공기청정기는 중앙제어기와 연동된다. 또 불이 잘 붙지 않는 난연재질을 적용하고 벽과 바닥에 고정시킬 수 있도록 설치 안정성을 강화하는 등 지하철 사용조건을 반영했다.
대형 공기청정기는 158제곱미터(m2) 공간의 실내공기를 청정할 수 있어 학교, 사무실, 병원, 식당, 카페 등 공공·상업시설에서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한국공기청정협회로부터 CA(Clean Air)인증도 받았다. 또 오염된 공기를 아래쪽에서 흡입하고 깨끗한 공기를 위쪽에서 배출하는데 이 과정이 모두 제품 앞쪽에서 이뤄지기 때문에 공기순환에도 효과적이다.

LG전자는 이 제품에 ‘6단계 토탈 케어 플러스’ 시스템을 적용했다. 이 시스템은 ▲큰 먼지를 걸러주는 ‘큰 먼지 필터’ ▲알러지 유발물질, 초미세먼지를 제거하는 ‘토탈 알러지집진 플러스 필터’ ▲스모그 원인 물질인 이산화황과 이산화질소, 새집증후군 물질인 톨루엔과 포름알데이드는 물론 생활냄새까지 제거하는 ‘토탈 유해가스 필터’ 등을 사용한다.

중앙제어기 AC 스마트(Smart) 5는 공기청정기와 연동한다. 역사 내에 설치된 공기청정기를 최대 62대까지 제어할 수 있고 모니터링한다. 또 미세먼지 농도를 측정하는 공기질측정장비와 연동하면 상황에 따라 공기청정기 운전모드는 물론 바람 세기 등을 설정할 수 있다.

임정수 LG전자 한국영업본부 B2B마케팅담당은 “LG전자만의 공기청정과 중앙제어 기술을 앞세워 공공·상업시설 등 다양한 공간에 적합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만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