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삼성전자, 온라인 ‘테크 세미나’로 전 세계에 QLED TV 우수성 알린다

공유
0

삼성전자, 온라인 ‘테크 세미나’로 전 세계에 QLED TV 우수성 알린다

삼성전자, 14~17일 웨비나 방식으로 권역별 테크 세미나 진행

center
삼성전자 소속 사회자가 16일 그랜드 워커힐 서울 호텔에서 온라인 테크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14일부터 17일까지 유럽·동남아·중동·중국 등 현지와 온라인으로 연결해 2020년형 QLED TV를 주제로 세미나 행사를 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14일부터 17일까지 2020년형 퀀텀닷유기발광다이오드(QLED) TV를 주제로 온라인 ‘테크 세미나’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세미나는 전 세계 주요 도시에서 영상·음향 분야 전문 매체와 업계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삼성 TV의 최신 기술과 서비스를 소개하고 참가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는 행사이다. 올해로 9년째를 맞았다.

특히 삼성전자는 올해는 오프라인 행사 대신 한국에서 각 지역을 온라인으로 연결해 양방향 멀티미디어 프레젠테이션이 가능한 ‘웨비나(Webinar)’ 방식으로 진행한다.
세미나는 지난 14일 유럽을 시작으로 동남아·중동·중국 등 권역별로 시행 중이다.

올해 테크 세미나 주제는 2020년형 QLED TV에 적용된 최신 기술과 서비스로 ▲딥러닝 기술로 화질 업스케일링이 한층 더 정교해진 ‘AI 퀀텀 프로세서 8K’ ▲인공지능(AI) 기반으로 사운드 혁신을 이룬 ‘Q 심포니’와 ‘무빙 사운드+(Objective Tracking Sound+)’ ▲‘멀티뷰’와 ‘디지털 버틀러’ 등 업그레이드된 스마트 기능 등을 중점적으로 다룬다.

한편 삼성전자 QLED 8K는 미국과 유럽에서 잇달아 ‘최고의 TV’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영국 IT 전문매체 T3는 “8K의 걸작, 새로운 지구상 최고의 TV”라며 5점 만점에 5점을 줬으며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경이로운 화질을 갖춘 TV”라고 평했다.

시장조사업체 옴디아(OMDIA)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글로벌 TV시장에서 금액 기준 30.9%로 14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시장인 2500달러(약 307만원) 이상과 75형 이상 시장에서도 각각 52.4%, 49.6%의 점유율로 압도적인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오만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38@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