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남기, "백화점 등 교통유발부담금 30% 감면"

공유
0

홍남기, "백화점 등 교통유발부담금 30% 감면"

center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백화점·마트·문화시설·전시시설이 부담하는 교통유발부담금을 올해 부과분에 한해 30% 경감하고 민간 사업자 도로·하천 점용료도 한시적으로 금년 점용료의 25%를 감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4차 위기관리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홍 부총리는 "항공 지상조업체가 공항 공사에 지불하는 계류장 사용료도 감면율을 20%에서 100%로 확대하겠다"고도 했다.

농수산 분야에 대해서는 사업자 대상 비축자금 융자를 100억 원에서 200억 원으로 확대 지원하기로 했다.

수산물의 경우 인천 수출물류센터(냉동냉장시설)부지 임대료를 6개월간 한시적으로 20% 감면하기로 했다.

홍 부총리는 또 "가족돌봄비용 지원을 현행 1인당 5일, 25만 원 지원에서 최대 10일, 50만 원 지원으로 확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가족돌봄비용 지원 수혜대상이 현재 9만 가구에서 3만 가구 늘어난 12만 가구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추가 소요액 316억 원은 다음 주 전액 예비비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