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민간 아파트 빰치는' 공공임대주택 올해 첫삽 뜬다

공유
2


'민간 아파트 빰치는' 공공임대주택 올해 첫삽 뜬다

국토부·LH 2018년 설계공모대전 '디자인특화설계' 당선작 7곳 중 5곳 연내착공
수서역세권·고양지축 신혼희망타운 포함...올해 SH 등 20개 사업지 공모 개최

center
2018년 제1회 대한민국 공공주택 설계공모대전의 '수서역세권 신혼희망타운' 당선작(숨비 건축사사무소, 노드플랜 건축사사무소 설계). 사진=국토교통부
'성냥갑'을 연상시키는 획일된 디자인으로 부정 이미지를 심어줬던 공공주택이 디자인 혁신으로 '아파트를 뺨치는' 이미지 변신을 선보인다.

9일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따르면, 지난 2018년 '제1회 대한민국 공공주택 설계공모대전'의 당선작이 적용되는 공공주택 사업지가 드디어 올해 첫 삽을 뜬다.

'대한민국 공공주택 설계공모대전'은 국토부·LH 공동주최 공모전으로, 그동안 '물량 공급'에 치중하느라 획일된 설계 위주의 공공주택이 지닌 부정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해 2018년부터 부정기로 일회성에 그쳤던 설계공모전을 연례화했다.

2018년 제1회 공모대전에서는 수서역세권 신혼희망타운 등 전국 7개 공공주택 사업지의 당선작이 정해졌다.

이 가운데 올해 공사에 들어가는 사업지는 5개로 ▲수서역세권 신혼희망타운 ▲고양지축 신혼희망타운 ▲아산탕정 세대통합주택 ▲울산다운2 신혼특화단지 ▲완주삼봉2 행복주택이다.

center
2018년 제1회 대한민국 공공주택 설계공모대전의 '고양지축 신혼희망타운' 당선작(건축사무소 메타, 건축사사무소 두올아키텍츠 설계). 사진=국토교통부


나머지 2개도 서울 목동 가로정비주택은 올해 말께 주택사업승인을 받을 예정이며, 강원 화천 귀농귀촌주택은 현재 해당 지방자치단체와 협의 중이다.

수서역세권 신혼희망타운(A3 블록)은 LH가 서울 강남구 자곡동에 짓는 총 398가구 규모의 신혼희망타운으로, 2018년 설계공모대전 당선작인 숨비건축사사무소와 노드플랜건축사사무소의 설계작품이다.
'LIFE BALANCE_The Balancing Bar'라는 제목의 이 설계작은 지하 4층, 지상 15층 규모로, 건물 외관상 건축 표현을 절제하되 복도 공간을 효율적으로 설계해 근접 커뮤니티 활동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수서역세권 신혼희망타운은 오는 2023년 2월 입주 예정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올해 착공 되면 내년 말쯤 국민들이 변화된 공공주택의 모습을 직접 체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 고양시 덕양구에 조성되는 LH의 고양지축 신혼희망타운(A2 블록)도 건축사사무소 메타와 건축사사무 소두올아키텍츠의 당선작 '작은집 어울동네 큰마을'이 적용된다.

이 설계작은 작은 동네 단위의 구성으로 다양한 주거 라이프 스타일을 가능하게 했고, 유연한 공유 공간을 통해 신혼부부의 공동성과 다양성을 이끌어 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밖에 울산 중구 다운2지구 신혼특화단지(A5 블록)은 피에이씨건축사사무소·건축사사무소이마의 '풍경, 길위에 이야기가 있는 마을'이, 전북 완주군 삼봉2지구 행복주택(S1블록)에는 보이드아키텍트건축사사무소·이화여대 이동훈 교수의 '사람잇기&마을잇기'가 적용된다.

충남 아산탕정 세대통합주택은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의 '삶의 영역이 확장되는 살기좋은 집' 설계를 따른다.

국토부와 LH는 지난해 제2회 설계공모대전에 이어 올해도 오는 6월 제3회 공공주택 설계공모대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올해는 LH, 서울주택도시공사(SH), 경기도시공사, 대구도시공사, 울산도시공사, 경상북도개발공사,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등 7개 공공기관이 추진하는 20개 공공주택 사업지를 대상으로 한 설계공모전이 펼쳐진다.

공모 방식도 중대형 업체 위주에서 벗어나 신진 건축사, 중소 건축사를 폭넓게 참여시켜 다양한 혁신 디자인이 채택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SH는 지난해 제2회 설계공모대전에 참여했고, 올해는 서울 서초구 한국교육개발원 부지에 행복노인복지주택 344가구를 조성하기 위한 설계공모에 진행할 방침이다.

center
오는 6월 개최 예정인 '제3회 공공주택 설계공모대전'의 후보지 위치도. 사진=국토교통부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