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현대해상, ‘내가지키는내건강보험’ 출시

공유
0

현대해상, ‘내가지키는내건강보험’ 출시

center
현대해상이 개인의 건강상태에 따라 보험료를 차등 적용하는 '내가지키는내건강보험'을 출시했다. 사진=현대해상
현대해상은 개인의 건강상태에 따라 보험료를 차등 적용하는 ‘내가지키는내건강보험’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상품은 입원, 수술, 3대질병 등을 주로 보장하며 BMI, 혈압 등 건강지표를 기초로 산출한 고객의 건강등급을 6단계(0~5단계)로 구분해 건강이 좋을 경우 본인 나이보다 어린 건강나이의 보험료를 적용 받아 최대 30% 수준 인하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이다.

유병자에 대해서도 건강등급을 적용해 높은 보험료를 내야했던 유병자들의 보험료 부담을 완화시켰다. 간편심사형으로 가입했어도 5년 간 무사고인 경우 보험료가 저렴한 일반심사형으로 전환이 가능한 ‘무사고 표준체전환’ 제도도 도입했다.

또 5년마다 건강등급을 재산정해 건강이 좋아지면 보험료가 인하되고, 건강이 악화된 경우라도 보험료 인상은 없으며, 특약 가입시 건강개선활동을 지원하는 건강관리지원금도 지급된다.

현대해상의 건강관리앱 ‘하이헬스챌린지’를 가입한 고객대상으로 스마트 밴드를 무료로 제공해 건강코칭, 건강미션 리워드 등 종합적인 건강관리 서비스를 지원하고, 연간 걷기 목표를 달성할 경우 최대 4년간 5%의 보험료 할인 혜택도 추가 제공한다.

윤경원 현대해상 장기상품1파트장은 “사고가 발생했을 때 보상을 해주는 전통적인 보험의 역할에서 건강관리를 함께 하는 파트너로 보험의 영역을 확장함으로써 보험업계에 새로운 변화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