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중국 국경 북한군 100명 이상 코로나19 사망 추정" 요미우리

공유
0

"중국 국경 북한군 100명 이상 코로나19 사망 추정" 요미우리

center
북한의 코로나 19 방역작업. 사진=뉴시스


중국 국경에 주둔 중이던 북한군 100명 이상이 코로나19에 걸려 집단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요미우리신문이 29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한미일 협의 관련 소식통을 인용, 이같이 전하며 북한군이 대거 숨지는 사태를 맞아 북한군 훈련이 중지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식통은 "정확한 사인이 확실하지는 않지만 코로나19에 의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소식통은 또 지난 1월29일 북한이 중북 국경을 봉쇄했지만 코로나19 발병이 애초 국경 부근에서 일어났으며 "지금은 북한 전역으로 퍼지고 있다"고 했다.

북한 당국은 공식적으로 코로나19 감염자와 사망자 발생 사실을 명확히 하지 않고 있다.

중앙통신은 지난 27일 외국에 출장한 사람과 접촉자, 감기 등 증상을 보이는 '의학적 감시 대상자'가 평안남도와 평안북도, 양강도, 라선시 등 전역에 약 2280명에 달한다고 보도했다.

북한 관영매체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3월12일 포병부대를 시찰했을 때 주위 간부들이 마스크를 쓴 사진을 공개했지만 21일 전술유도병기 발사 훈련 시에는 간부들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