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마사회 '힐링승마', 수면 질·행복감 등 개선효과 대학 연구 통해 입증돼

공유
0

한국마사회 '힐링승마', 수면 질·행복감 등 개선효과 대학 연구 통해 입증돼

성균관대 의대 권정이 교수팀 연구 결과 발표..."업무효율성 개선되고 삶의 만족도 향상"
마사회, 2018년부터 소방관 등 고위험 직무 공무원 대상 '사회공익 힐링승마' 무상 지원

center
소방관 힐링승마 모습. 사진=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가 소방공무원 등 고위험 직무 공무원을 대상으로 무상 지원하고 있는 '사회공익 힐링승마'가 수면의 질 개선, 주관적 행복감 증가 등 실질적인 효과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한 대학 연구결과 밝혀졌다.

마사회는 재난이나 화재 현장 업무 등으로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를 겪는 소방공무원을 대상으로 사회공익 힐링승마 효과를 검증하고자 연구를 벌인 결과, 참여자들이 힐링승마 참여 후 업무효율성, 삶의 만족도 등에서 유의한 개선을 보였고 심리적 스트레스가 감소하는 효과를 보였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성균관대 의대 권정이 교수(재활의학과)가 이끄는 한국재활승마학회에서 진행됐다.

권 교수팀은 2018년 예비연구에 이어 지난해 5월부터 12월까지 심화연구를 진행했다.

예비연구 결과, 참여자들의 PTSD, 우울 증상, 해리 증상, 정서조절 곤란 증상의 감소 수준이 통계적으로 상당히 유의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승마 전문가들이 설계한 말 매개 학습(EAL프로그램)이 효과가 있음을 확인한 셈이다.
심화연구에서는 EAL프로그램이 업무효율성과 삶의 만족도 등 직무와 일상생활 영역에서 효과가 있는지, 그리고 승마 참여 이후 효과성이 지속되는지 등을 검증하기 위해 2차에 걸쳐 총 41명에 대해 설문조사, 개별면담 등 연구를 벌였다.

심화연구결과 역시 업무효율성 개선, 삶의 만족도 향상, 심리적 스트레스 감소 효과가 확인됐다.

특히 PTSD 위험군에 속한 대상자들에게 EAL프로그램의 효과가 더욱 크게 나타났다.

권 교수팀은 예비연구 결과와 심화연구 결과를 통해 EAL프로그램의 외상 후 스트레스, 우울 증상 완화 효과가 일관되게 검증됐다고 밝혔다.

외상사건 고빈도 노출 소방공무원의 심리적 건강을 위해 힐링승마가 효과적인 중재법이 될 수 있음을 재확인한 셈이다.

마사회는 말(馬)과 함께하는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2018년부터 소방직, 교정직, 방역직 등 공무원을 대상으로 사회공익 힐링승마를 무상 지원하고 있다.

마사회는 대표 사회공익사업으로 자리잡은 이 사업을 매년 확대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총 5000명을 대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우리 사회를 위해 힘쓰는 분들에게 사회공익 힐링승마가 신체적·정서적 버팀목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마사회만의 특색 있는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김 회장은 "올해에는 사회공익 직군과 함께 재난 피해 국민 등 사회 곳곳에 어려움을 겪는 대상에게 사회공익 힐링승마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