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문 대통령 탄핵 청와대 청원, 146만 명으로 마감

공유
0

문 대통령 탄핵 청와대 청원, 146만 명으로 마감

center
사진 =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대응을 비판하며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촉구한 청와대 국민청원이 5일 마감됐다.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 탄핵을 촉구합니다'는 제목의 청원 글에 146만9023명이 서명했다.

역대 두 번째로 많은 서명인이다. 가장 서명인이 많은 청원은 지난해 게시된 '자유한국당 해산 요청' 청원으로 183만1900명이 서명했다.

청원자는 "코로나19 사태에 있어 문재인 대통령의 대처를 보면 볼수록 대한민국의 대통령이 아닌 중국의 대통령을 보는 듯하다"며 중국인 입국 전면 금지 조치를 취하지 않은 점 등을 비판했다.

지난 4일 게시된 이 글은 청원 기간 한 달인 이날 종료됐다.

청와대는 청원 마감일로부터 한 달 안에 공식적인 답변을 내야한다.

지난해 4월에도 북한의 핵개발을 방치하고 묵인했다는 등의 이유로 문 대통령의 탄핵을 촉구하는 청원에 25만여 명이 서명했었다.

한편 코로나 19사태 해결과 관련, 문 대통령을 응원하는 청원 서명인은 이날 오후 5시 현재 125만7000여 명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26일 '문재인 대통령님을 응원합니다!'는 제목으로 올라온 이 청원 글에는 "수많은 대한민국 국민들은 '문 대통령'님을 믿고 응원하고 있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 청원의 마감일은 오는 27일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