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어른들 잠시 비운 사이…고덕동 상가주택 화재로 어린이 3명 참변

공유
1

어른들 잠시 비운 사이…고덕동 상가주택 화재로 어린이 3명 참변

center이미지 확대보기

4일 오후 3시께 서울 고덕동 4층짜리 상가주택 건물에서 불이 나 3층의 한 세대에 있던 A(4)군과 B(4)양, C(7)양이 전신에 2∼3도 화상을 입고 숨졌다.

숨진 아이들은 이종사촌 관계로, 외할머니 집에 머물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어른들은 모두 외출 중이었고, 아이들만 집에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사고 직전까지 할머니가 집에서 아이들을 돌보다 전기난로를 켜두고 잠시 밖에 나간 사이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한 이웃 주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원래 어린이집에 다니던 아이가 어린이집에 못 가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경찰 관계자는 "아직 유족 조사가 이뤄지지 않아 그와 관련한 사실관계는 확인된 바 없다"고 했다.

불은 “타는 냄새가 난다”고 신고한 이 건물 4층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20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ellykim@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