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G-쉽스토리] 현대미포조선, 아시아 지역 선사와 453억 원 규모 건조계약 체결

공유
0


[G-쉽스토리] 현대미포조선, 아시아 지역 선사와 453억 원 규모 건조계약 체결

center
현대미포조선의 5만t 급 PC선이 운항중이다. 사진=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그룹 계열사 현대미포조선이 새해 들어 주력 선종인 중형 석유화학제품운반선(PC선)을 잇따라 수주해 중형선박 부문 세계 1위의 입지를 굳건히 하고 있다.

현대미포조선은 익명의 아시아 선사와 453억 원 규모 5만t급 PC선 1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는 옵션 1척이 포함돼 향후 추가 수주도 기대된다.
이번에 수주한 PC선은 길이 183m, 너비 32.2m, 높이 19.1m로 오는 7월 울산 현대미포조선 야드에서 건조에 들어가 2021년 6월 말 선주사에 인도될 계획이다.

앞서 현대미포조선은 지난 1월 3개 선사로부터 5만t급 PC선 7척을 수주한 데 이어 지난 12일에도 아시아 지역 선사로부터 5만t급 PC선 1척을 수주하는 등 올해 들어서만 PC선 총 9척(4020여억 원 규모)을 수주했다.

현대미포조선 관계자는 “중형 PC선 시장에서 단일품목 점유율 세계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앞선 기술력과 공격적인 영업 활동을 통해 올해 수주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