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작년 구직단념자 통계작성 후 최다

공유
0


작년 구직단념자 통계작성 후 최다

center
지난해 일자리 구하기를 포기한 구직단념자가 53만 명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통계청과 미래통합당 추경호 의원실에 따르면 지난해 구직단념자는 월평균 53만300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의 52만4000명보다 1.6% 늘어난 것으로, 구직단념자의 기준을 개정한 2014년 이후 가장 많았다.

구직단념자는 2017년 7.4%, 2018년 9%에 이어 3년 연속 늘었다.

구직단념자는 일할 능력과 의지가 있고 최근 1년 이내 구직활동을 한 경험도 있으나 비자발적인 이유로 지난 4주간 구직활동을 하지 않은 사람을 말한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