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 28일 '코로나19 회동'

공유
0


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 28일 '코로나19 회동'

center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초당적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오는 28일 회동한다.

청와대는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민생당, 정의당 등 4당에 문 대통령과 여야 대표들의 회동을 제안했고 이들 정당이 제안을 받아들여 성사된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과 여야 대표의 회동은 올해 들어 처음이자, 문 대통령 취임 후 6번째다.

지난해 11월 10일 회동 이후 110일 만이기도 하다.

당시 문 대통령은 모친상 조문에 감사의 뜻을 표하기 위해 여야 5당 대표를 청와대에 초청한 바 있다.

이번 회동에서 문 대통령과 여야 대표들은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한 초당적 협력 방안을 논의할 전망이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